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겸손이 답이다.

2010. 1. 14. 10:47 | Posted by 계영배

옛날 중국 초나라의 항우는 용맹과 지략이 뛰어나 전쟁터에서 진일이 없었고 가장많은 땅과 부하를 거느렸다.

그러나 그는
인색하여 자기것을 다른 사람과 공유한 일이 없었고 오만하여 전횡을 일삼다가 끝내 비참한 최후를 맞았다.

이는 사람이
용맹심이나 지략보다 겸손한 마음이 우선되어야 함을 두고두고 거울 삼게하는 교훈이다.

 

"겸손이란" 상대를 높이고 자신을 낮추는 겸양의 미덕을 말한다.

주역에서는 겸양의 미덕을 찬탄하기를,

"하늘은 채워진 것을 달아서 겸손한데 주고,

땅은 채워진 것을 흔들어서 겸손한 곳으로 흘러가게 하고,

사람은 채워진 사람보다 겸손한 사람을 좋아하며,

귀신은 채워진 사람의 것을 빼앗아 겸손한 사람에게 준다"
 
고 하였다

<소금과 목탁에서>

현 시대에서는 어떠한가?
겸손과 겸양보다는 탐욕과 착각이 이 사회를 떠돌고 있다.
자신의 능력보다 많은 것을 삼키려하고
자신의 노력보다 많은 것을 얻으려한다.
땀을 흘리는 자는 어리섞어 보이고 겸양하는 자는 경쟁력이 없어 보인다. 그러나 명심해라 하늘은 그들의 편이고 땅은 그들을 사랑한다.

겸손한 사람의 겸양이 그나마 이 사회를 지탱하는 숨은
주역들이다.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