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자신이 바뀌면 자신의 삶이 바뀌고 사회가 바뀔지도 모릅니다.
    마늘과 생강 2010. 2. 16. 19:07
    반응형

    [ 우리는 시련속에 강해지니 ]

     

    어차피 괴로움이 존재할 수 밖에 없다면

    그 괴로움이 나의 것이 되게 하십시오

    내가 사람들의 마음에 상처를 입힌 것을 알고서

    겪어야 하는 괴로움보다는

    차라리 사람들이 내게 입힌 상처로 겪는 괴로움이

    견디기가 훨씬 쉬울테니까요 ★

     

    나 자신처럼이나 나를 괴롭히는 이는

    아무도 없습니다

    나는 그저 사소한 말 한마디도

    그냥 지나칠 줄 모릅니다

    온몸이 괴로움에 떨도록

    수천번 거듭하여 그 한마디 말만 생각합니다

    그러고는

    그런 말을 하다니

    어쩌면 그토록 잔인할 수 있을까 하고

    사람들을 원망합니다

     

    그래요, 시간만 넉넉하다면

    나의 상상력은

    두더지가 파놓은 조그마한 흙더미로

    태산이라도 쌓을 수 있을 테지요 ★

     

    꼭 바뀌어야 할 것은

    삶에 대한 자신의 태도이건만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삶 자체가 바뀌기를

    바랍니다 ★

     

    오늘 내가 괴롭더라도

    나는 내일을 기대합니다

    행복과 슬픔은 종이 한 장 차이라고 하니까요 ★

     

    한 사람의 삶은

    그의 삶을 둘러싸고 있는 여건에 따라

    그 값어치가 결정되지는 않습니다

    오히려 주어진 여건에 대응하는 그의 태도에 따라

    삶의 값어치는 매겨집니다 ★

     

    삶은 거대한 조각그림 맞추기에 견줄 수 있습니다

    조각그림들 하나하나마다 제게 맞는 자리가 따로 정해져 있듯이

    사람들에게도 모두 제 자리가 주어져 있습니다

    그런데 그 어디엔가 속하고 싶은 갈망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아무 곳이나 눈에 띄는 대로 자리를 잡고는

    그 자리에 자신을 맞추려고 안간힘을 씁니다

     

    그러다 보니

    그들의 삶은 서로 이가 맞지 않는 조각으로 가득 차게 되고

    그들은 결국 참된 삶의 모습에는 영원히 다다를 수가 없게 됩니다 ★

     

    우리는 흔히

    이성이 지배하는 삶의 영역에서는

    실수를 통하여 배움을 얻습니다

     

    하지만

    감성이 지배하는 삶의 영역에서는

    늘 그런 행운이 따르지는 않습니다 ★

     

    나의 잘못으로

    누군가 소중한 사람이

    나의 곁을 떠나간다면

    괴로운 만큼 배우는 것이 있기에

    괴로움 속에서도

    나는 살 수가 있습니다

     

    하지만

    아무 까닭도 모르는 채로

    누군가를 잃는다면

    내게 남는 것은

    갑절의 괴로움뿐입니다 ★

     

    우리는 누군가에게

    어떤 가능성이 되어줄 수 있습니다

    외로운 밤을 잊게 해주고

    오랫동안 그려오던 잠을 이루게 하여

    행복의 기회를 안겨 주는

    그런 가능성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또한 우리는

    무엇이 잘못되었는지 몰라 방황하는

    길고 긴 어둠을 안겨줄

    그런 가능성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카톨릭 굿뉴스---

    행복하고 싶다면 자신을 학대하지 마세요.
    행복하고 싶다면 자신의 소중한 시간을 공상속에서 낭비하지 마세요.
    행복하고 싶다면 스스로의 능력과 재능을 소중히 여기세요.
    행복하고 싶다면 스스로 행복하다고 생각하세요.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