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은 불연속적이다 낮아짐을 두려워하지마라. 더욱 높아지기 위해서는 일시적으로 낮아져야 한다.

2015. 12. 6. 20:21킹콩의 똥침

삶은 불연속성을 본질로 한다.
무한히 에스컬레이터처럼 올라갈 수 있는 공간의 이동은 인간사에서는 최소한 존재하지 않는다.

하나의 단계에서 다른 단계로의 이동은 필연적이다.
하나의 세계가 다른 세계로 대체되는 것은 우주의 진리이다.
여기에서 선택이 존재한다.
타율적으로 변화를 강요받을 것인가 아니면 스스로 변화를 시도하고 변화의 트랜드를 향해서 스스로 주체적으로 움직을 것인가 하는 것이 바로 그것이다.




하나의 단계가 성숙의 단계를 접어들었을 때
이 상황의 지속은 안정감을 가져오지만 동전의 양면처럼 매너리즘과 자기당착을 수반한다. 이때 바로 삶의 방향이 그 포화점에 도달한 것이다.
그렇다면 이제 변화가 필요하다.
이러한 상황에서의 변화는 분명 기존의 삶보다 그 질적인 면이나 양적이 면에서 미흡할 것이다. 그러나 장기적으로 기존의 삶의 쇠퇴를 극복할 수 있는 대안일 것이다.

저명한 골프선수들는 주기적으로 변화된 폼이나 새로운 전략으로 자신의 경쟁력을 유지한다. 변화의 순간에 일시적으로 성적이 안좋아지지만 이는 보다 지속적인 성장과 성과를 위해서 당연히 받아들여야 하는 인내의 범위로 여긴다.

우리들도 변화를 두려워해서는 안된다.
과거의 안락함에 대한 유혹을 극복하고 보다 지혜로운 삶을 위해서는 지속적으로 그것도 주기적으로 자신속에 파문을 일으키는 용기가 필요하다.


매일매일 변화를 꿈꾼다면 그리고 그 꿈의 일부를 실천한다면 당신의 삶은 분명 활기를 유지할 것이다.

자신을 벼랑끝에세우는 자세로 살아간다면 

삶은 벼랑에서 보이는 모든 것은 준다.

나태하게 무기력하게 시간을 보내는 것처럼 자신을 망치는 일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