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너무 그리운 나의 아버지... 잊고 살았다고 생각했습니다. 우리를 버리고 떠나신 아버지가 제 마음속에는 더이상 없다고, 아버지라는 이름을 들어도 다시는 눈물 흘리지 않으리라고 다짐했습니다. 저희 아버지는 사업실패로 몇년을 고생하다가 결국 어머니와 저 그리고 철모르는 어린 동생들을 두고 어디론가 떠나셨습니다. 그렇게 오랜시간을 우리는 아버지를 그리워 하며 살아왔습니다. 그리고 그 그리움은 애증으로 또다시 증오로 그리고 무관심과 잊혀짐으로 이어져 갔습니다. 그렇게 저는 결혼을 하고 한 아이의 엄마가 되고, 제 남편과 단란한 가정을 이루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어디선가 제가 결혼했다는 소식을 듣기는 하셨을까요? 당신에게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만치 예쁜 손자가 있음을 아시기는 하실까요? 우리는 그 오랜시간동안 혹시나 아버지가 집을 찾지 못하실까봐 이사도 한번 하지 않았었더랬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저희 집 현관 우유구멍으로 흰 봉투가 하나 떨어져 있었습니다. 거기엔 편지도, 그 어떤 연락처도 없이 그냥 돈이 30만원이 들어있었습니다. 그건 흰봉투가 아니었습니다. 손때가 묻고 귀퉁이가 달아서 봉투인지조차도 모를만치 초라한.. 그 봉투의 접힌 모양을 보고 그리고 거기에 묻은 손때를 보고, 전 아버지임을 알았습니다. 저희 아버지가 다녀가신겁니다. 초라한 모습 자식들앞에 설 자신이 없으셔서 저 돈만 두고 가신겁니다. 어디서 성하게 드신 음식도 없으실텐데 그렇게 돈만 두고 가셨습니다. 그리고 또 불과 얼마전 다시 10만원이 들어있었던 봉투가 떨어져 있다고 친정엄마께 연락이 왔습니다. 엄마는 몇날며칠을 울기만 하느라고 식사도 못하셨다고 합니다. 얼마나 설움이 받치고, 가슴이 미어지던지... 우리를 버린줄만 알았던 아버지는 늘 우리곁에 계셨었나 봅니다. 아버지..이제는 돌아오세요... 혹시 어디선가 이방송을 들으셨다면 돌아오세요.. .
- 모방송사에서 스크랩한 글임
 

삶이란 그 스스로의 무게를 지닌다.

스스로 감당하지 못할 무게는 없다.

그러나 그 무게를 버티지 못하고 누군가에게 떠넘기거나,

스스로 포기해버리면

그 무게는 엄청나게 불어난다.

삶에는 그 각자의 무게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그 무게를 즐겁게 즐깁시다.

그 무게의 무엇인가속에는

우리가 세상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온갖것들이 들어있습니다.


Comment

당신의 인생에서 필요한 것은 맹목적인 추구와 맹목적인 돌진이 아니라 멈춤이다.  당신은 일상에서 자주 어떤 일을 시작하지 않았으면 하면서도 그 일을 끝마쳐왔는가?

아마도 당신의 다양한 모임이나 만남에서 당신의 농담이나 당신의 주장이 제대로 상대방이나 다수 사람들에게 인정받지 못하다는 것을 알면서도 끝까지 말해버린 적은 없는가. 또는 상영을 시작한지 10분 만에 형편없다는 결론을 내린 후에도 영화를 계속본적이 있을 것이다.

이런 경우에 당신은 스스로 잘못된 선택이나 시작을 했다는 것을 나타낸다. 중요한 것은 선택의 잘못을 줄여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는 지나치게 자주 원래의 의도에서 벗어난 일이나 관련이 없게 된 일을 지속할 이유나 타당성이 있어서가 아니라 단지 우리가 시작했다는 이유때문에 계속하게 된다.

잘못된 방향으로 흐르는 일이나 시작부터 잘못된 일은 반드시 잘못된다. 이러한 상황에 대비해서 항상 스스로 멈출준비를 해라.

이미 투자한 시간이나 노력을 아까워하지말고 다시 쏟아야 할 부당한 노력과 시간을 아낀다고 생각해라..시간이 지날 수록 지난 일에 대한 집착과 착각은 심해진다. 그리고 더욱 그만두기 힘들어진다.

자신의 의지가 박약하고 노력이 부족해서 안되는 일을 중도에 그만두는 포기와 달리 멈춤은 더 이상 잘못된 방향으로 자신을 몰아세우는 것을 그만두는 것이다. 이 멈춤은 또 다른 의지적 결정이며 당신의 실패를 최소한으로 만들어준다.

개인사업을 하는 사람들은 트랜드를 잘 읽어야 한다.
이미 수익성이 나지 않는 상황이고 사회적인 트랜드에 역행하는 아이템이라면 지금까지의 노력이나 금전적인 손실을 생각하지 말고 멈춰야 한다.  사람과의 만남도 그렇다. 사람은 바뀌지 않는다. 지금까지 함께한 시간이나 가끔씩 보여주는 멋진 상황에 현혹되지 마라. 앞으로의 남은 시간과 인생을 생각하라. 냉정하게 곱씹어보고 아니라고 생각되면 이만 멈춰라. 더 이상 잘못된 만남이 당신의 인생을 파괴하지 못하게 하라.

멈춤은 단점만 있는 것이 아니라.
좀 더 현명한 판단을 하게 하는 촉매가 될 수 있다.
신중하고 냉정한 모든 일의 시작은 그 만큼 멈출 필요성과 실수의 가능성을 줄여준다.

특히, 사람과의 관계,사업상의 관계,직업상의 문제 등에서 멈출준비를 해라. 적절한 시점에서의 멈춤은 당신의 삶을 두배로 업시켜 준다.

Comment

어느 시간관리 전문가가 경영학과 학생들 앞에서

퀴즈를 냈습니다.

 

그는 항아리를 탁자 위에 올려놓고,

주먹만한 크기의 돌로 가득 채운 후

   "이 항아리가 가득 찼습니까?"   

   "예"  

학생들이 이구동성을 대답했습니다.  

 

그러자 이번엔 탁자 밑에서 자갈을 한 웅큼 꺼내

항아리에 넣고 적당히 흔듭니다.

주먹만한 돌 사이에 자갈이 가득 차자

그는 다시 물었습니다.

   "이 항아리가 이제 가득 찼습니까?"   

   "..."   

이번엔 아무도 말이 없습니다.

 

그러자 그는 다시 탁자 밑에서 모래주머니를 들어올려

자갈 사이의 빈틈을 모두 채운 뒤 물었습니다.

"이젠 가득 찼나요?"

학생들이 가만히 있자,

그는 조용히 물 주전자를 들어올려 항아리에 물을 부었습니다.

 

이제 강사가 묻습니다.

   "이 실험이 의미하는 것은 무엇일까요?"

누군가 대답합니다.

   "당신의 스케줄이 아무리 가득 차 있더라도, 마음만 먹으면

     그 사이에 또 다른 일을 끼워 넣을 수 있다는 뜻입니다."

 

   "그럴듯하지만 제 의도는 그것이 아니었습니다.

    만약 우리가 맨 처음 큰돌을 넣지 않았다면,

    영원히 큰돌을 넣을 수 없었을 것이라는 말을

    하고 싶었습니다."

-------------------------------------------------------------------------------
삶과 무관한 비본질적이면서 사소한 일에 우리는 너무나 많은 시간을 허비하고 있습니다.

삶과 죽음이나 인생의 가치와 같은 문제보다는 극히 먹고사는 문제에 치우치고 사소한 욕심을 부리고 상처를 주고받으며 이 세상을 욕하고 질시하는데 무수한 마음을 쓰고 있습니다.

크게 삽시다.대범하게 그러나 당당하게 살아갑시다.
어차피 한세상, 인생은 생각보다 그렇게 길지 않습니다.

Comment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