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고금 2013. 7. 3. 11:25
반응형

 

주는 만큼 늘어나는 행복  
  

어떤 사람이
자전거를 열심히 닦고 있었다.

그 곁에서 아까부터
호기심 어린 눈으로
구경하는 소년이 있었다.

금세 윤이 번쩍번쩍 나는 자전거가
몹시 부러운 듯 소년은 물었다.

"아저씨,
이 자전거 꽤 비싸게 주고 사셨지요?"
"아니야, 내가 산 게 아니란다.
형님이 주셨어."

그래요? 소년의 부러움 섞인 대꾸는
그 사람의 미소를 절로 자아내게 했다.

나도 그런 형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분명 그런 생각을 소년은 가졌을 것이고
그런 형을 가진 자신은
정말 행복하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그는 곧
다시 소년을 쳐다보아야 했다.

소년의 다음 말은 자신의 짐작과는
전혀 딴판이었기 때문이었다.

"나도 그런 형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우리 집엔 심장이 약한 내 동생이 있는데,
그 애는 조금만 뛰어도 숨을 헐떡이거든요.

나도 내 동생에게
이런 멋진 자전거를 주고 싶어요.


-좋은 인연글 중에서-  

우리는 주는 즐거움에 약하다.

돈으로 행복을 살수 있다는 조사결과가 있다.

하루에 5000~6000원 정도를 타인을 위해서 사용한다면 우리의 행복감은 증대한다는 것이다.

큰 돈이 아니더라도 작은 나눔이 결국 우리의 삶을 보다 멋지게 변화시킬 수 있게 만든다.

나눔이 일상이 된 사람들은 향기가 나고 삶이 빛난다.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