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모든 인연에는 그 종류와 성향이 있다.

함부로 인연이라는 이름으로 자신의 인생을 망치지마다.

당신은 좀 더 좋은 인연을 만날 수 있고, 지금의 인연은 그저 스쳐지나가는 가벼운 인연이다.

가볍고 찰라적인 인연에 너무 많은 에너지를 소비하지마라.

인연에도 깊이와 그 나름의 수명이 있음을 잊지마라.

만남의 시간과 인연의 질과 격은 상관관계가 없음을 잊지마라.

자신의 주제를 파악해라.

스스로 할 수 있는 일이 없으면 무능한 것이고,

특별한 이유없이 성인이 된 이후에 누군가-특히, 부모나 형제자매-에게 의지할 수 밖에 없는

성향이라면

스스로 모자란 그것도 한참 모자란 생명체라는 것을 인식해라.

 

건강하려고 노력하지 못한다면 즉, 자신조차 사랑하지 못한다면 제대로 할 수 있는 일은

없으리다.

술담배와 게으름 그리고 잡기에 능하다면 사회적인 잉여 또는 적폐다.

스스로 한심함을 한탄하고 부끄러워해라.

 

그러나 현실은 무능하고 잉여적이면서 사회적인 병폐가 될 가능성이 높거나 이미 그 단계에

들어선 존재들이 소리치며 살아간다.

사람은 변화되지 않으니, 내 피붙이라도 이런 존재들은 피해라.

삶이 풍요로워지고 행복해진다.

당신의 삶은 어떤 사람을 선택하는가에 달렸다.

사람을 보는 눈을 키우면 인생이 달라지고 건강이 달라진다.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