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

보석이 아름다운 건 
그냥 빛나기 때문이 아닙니다. 
보석이 진정으로 아름다운 건 
깨어지고 부서지는 아픔을 견디고 
자신의 몸을 갈아내는 
수많은 인고의 과정을 거쳤기 때문입니다. 

나는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을 좋아합니다. 
그러한 사람에게 말을 붙여보면 
이야기를 할수록 
그의 삶의 여정 속에서 풍겨져 나오는 
참된 아름다움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신은 인간에게 만은 
참된 아름다움을 
그냥 부여해 주지 않았습니다. 
그 아름다움을 만들기 위해 
많은 고통과 인내를 감수하게 합니다. 

꽃과 같은 아름다움도 
세월과 함께 허망한 꿈임을 드러내지만 
사람이 아름다운 건 
빛나는 보석처럼 
명성보다도 오래도록 여운이 남습니다.

나는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만날수록 정이 가는 
오랜 인고의 세월이 만들어낸 
그러한 순수한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긴 인내의 시간만큼 안으로 성숙된 
그윽한 향기를 지닌 모든 것들은 
아름답습니다.

아름다움을 보는 눈과 
그 아름다움을 간직하는 마음속엔 
특별함이 아닌 자연의 순수함을 닮은 
맑은 향기를 지녔습니다.

시간의 흐름속에서 변색되지 않는 고유의 빛과 
처음과 같은 향기를 잃지 않는 
의연함이 있음은 
그들의 강직함이 깊이 뿌리 내리고 
있기 때문이겠지요. 

변화무쌍한 삶의 한 가운데에서 
변하지 않는 아름다움으로 살아간다는 것 
쉽지 않은 일이지만 
자기만의 색깔을 지닌 흔들림 없는 모습은 
마음속 오랜 여운을 갖게 합니다. 

그들의 아름다움처럼 
투명하고도 우직한 향기를 
닮아가고 싶습니다.  
<모셔온 글>
---------------------------

아름다운 보석을 보고 놀라움과 감탄을 자아내는데 익숙하지만,
아름다운 사람과 보석처럼 빛나는 사람을 보면 우리들의 마음속에서 시기와 질투가
먼저 자라나는 것은 소양과 겸양이 부족하기 때문일 것이다.
가까운 사람에게서 보여지는 짙고 맑은 향기에 애써 고개를 돌리는 것은 어쩌면
우리들의 몸에 배어있는 이기적인 향기와 독선의 냄새가 멀리퍼지는 것이
두려워서 일지도 모릅니다.

좋은 사람과의 만남을 통해서
우리 모두의 삶이 보석처럼 빛났으면 좋겠습니다.

Comment

우리는 누군가 특별한 관계에 있거나 친분이 있는 사람들의 제안에 대해서 심도있게 고려하거나 생각해보지 않고 예라고 대답하는 경향이 있다. 특히, 동양적인 사고방식이 일상화 된 조직에서 함부로 아니라고 말한다는 것은 관계의 소원함과 심한 경우 단절까지도 고려해야 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함부로 예라고 하지 않음으로써 당신은 성숙된 자신, 그리고 책임에 대한 강인한 의지가 있는 자신으로 성장하게 된다.

만일 당신이 약속에 충실하고 당신이 항상 자신의 말에 구속되는 인성을 지닌 훌륭한 지성의 소유자라면, 절대로 함부로 예라고 말하지마라.
예라는 말은 그 약속과 실행에 소요되는 수많은 비용과 시간 그리고 희생이 동반되기 때문이다.

상대는 이미 예를 예상하고 대화를 진행할지도 모른다.
가령 할것인지의 여부를 묻은 것이 아니라.
이미 할것이라는 것을 전제로 어떻게 할 것인지에 대한 논의를 시작하는 다소 고수?들이 우리사회는 널려있다.

명심해라. 모든 결정적인 대답은 미루어라.
그 즉석에서 노라고 말할 필요는 없다. 역시 마찬가지로 그 즉석에서 답을 할 필요도 없다. 시간을 확보하고 생각하고 대면하기 힘들면 문자를 이용해서 정중히 거절해라.

함부로 예스라고 말하는 것은 당신의 인생을 복잡한 거미줄로 만드는 단초이다.
구매에 대한 것이든 아니며 동업에 관한 것이든 혼자의 시간을 갖고 냉정하게 판단해보라. 잘못하면 단 한번의 예스가 당신을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건너게 할 수 있다.

누군가 당신에게 터무니 없이 몰아부치면서 예스를 강요한다면,
너무나 확실히 그는 당신의 약속에 대한 이행력을 높이사고 있으며 그것을 이용해서 무엇인가 당신을 이용하려는 것이다.
그리고 그러한 사람은 분명히 당신의 지인이나 주변인 또는 친인척일 가능성이 아주 높다.

당신의 무엇인가 결정적인 것에 답하는 것을 미루는 것만으로도 인생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함부로 예스라고 하는 것은 당신을 스스로 노예로 만드는 지름길이기 때문이다.


Comment



    ♣정말 소중한 것이란 무엇일까?


    정말 소중한 것은 잃어버리고 난 뒤에야
    알게 되는 것이라고 합니다.
    내 손안에 있을 때는 그것의 귀함을 알 수가 없고
    그것이 없어지고 나면
    그제야 '아 있었으면 좋을 텐데...'
    그렇게 아쉬움이 남는 것이랍니다.


    무엇인가 소중한 것을 잃고 난 뒤에야
    아쉬움을 느껴보신 일이 있으십니까?
    그 때 그냥 둘 것을...
    하면서 후회해 본 일이 있으십니까?


    사람이란 그런 것이지요.
    항상 손 닿는 곳에 있을 때는
    모르고 있다가 내 손을 떠나고 나면
    그렇게나 큰 미련으로 하염없이 아쉬워 하는
    그런 것이 그것이 바로 사람의 모습이지요.


    내 주위에 있는 이젠 없어도 될 것 같은 것들
    이젠 더 이상 쓸모도 없고 없어도
    그다지 아쉽지 않을 것 같은
    그런것들의 가치는 어느 정도일까요?
    혹시나 그것들을 잃고 나서
    후회하게 되면 어떻게 할까요?


    가끔은 한발짝 떨어져서
    바라봐 줄 필요가 있는 겁니다.
    책을 읽을 적에 너무 눈앞에 바싹대면
    무슨 글씨인지 알 수도 없듯이
    소중한 것들도 너무나 가까이 있기에
    느끼지 못한 것이 아닐까요?


    때로는 내 주위의 모두를 잠시 한발짝 떨어져서
    바라보는 시각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그래야 잃고 난 뒤에
    아쉬운 미련에 매달리는 그런 모습
    조금이나마 덜 겪어도 되겠지요




    - 하늘같은 마음 바다같은 눈 중에서 -

    당신에게 소중한 것은 무엇입니까..
    소중한 무엇인가에 너무나 익숙해져서 당연시하는 것은 아닙니까... 서로에게 익숙한 친구나 가족 그리고 당연시되는 신앙이나 자연 그리고 당신을 항상 바라보는 하늘과 나무 아니면 오랜 친구처럼 함께해온 한권의 고서....,

    지금 이 순간 올해가 가기전에 가장 소중한 무엇인가에게 마음의 편지를 쓰세요. 그리고 대화를 나누세요.
    내일의 삶은 아무도 모른답니다.

Comment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