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주제파악을 하란다. 이 놈의 자식이.

2010. 5. 2. 22:35 | Posted by 계영배

간만에 목욕을 하고 아래위 합쳐서 몸에 1가지 걸치고 방에서 생쇼를 하는데 갑자기 킹콩의 은근히 다가와서 묵시적으로 하는 말.
"난 네가 있어서 즐겁다."

나는 분명히 네놈 킹콩보다 어른인데 어찌이리 무례할 수 있느냐고
면박을 주니 킹콩이 다시 한 마디 거든다.
"나이 값을 해라."

아무래도 나는 센놈하고 동거를 해야 하나 보다.
한 번 걸리면 뽄대를 보여줄 것이다.

어째든 킹콩과의 동거는 즐거우면서도 불편할 것이다.
그러나 행복할 것임에는 틀림없다.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