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어디서 난 옷이냐? 어서 사실대로 말해봐라. "

환경미화원인 아버지와 작은 고물상을 운영하는 어머니는 아들이 입고 들어 온 고급 블랜드의 청바지를 본 순간 이상한 생각이 들어서
며칠째 다그쳤다.

부모님의 성화에 못이겨 아들이 사실을 털어놓았다.

"죄송해요. 버스 정류장에서 손지갑을 훔쳤어요."

아들의 말에 아버지는 그만 자리에 털썩 주저앉고 말았다.

’내 아들이 남의 돈을 훔쳤다니....’ 잠시 뒤 아버지가 정신을

가다듬고 말했다.

"환경이 어렵다고 잘못된 길로 빠져서는 안된다. "

아버지는 눈물을 흘리며 아들의 손을 꼭 잡고 경찰서로 데려가

자수시켰다.

자식의 잘못을 감싸기 바쁜 세상에 뜻밖의 상황을 대면한 경찰은
의아해 하면서 조사를 시작했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아들의 범죄 사실이 하나 더 밝혀졌고,

결국 아들은 법정에 서게 되었다.

그 사이에 아버지는 아들이 남의 돈을 훔친 것에 마음 아파하다가

그만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재판이 있는 날 법정에서 어머니가 울먹였다.

"남편의 뜻대로 아들이 올바른 사람이 되도록 엄한 벌을 내려 주세요."

아들은 눈물을 흘렸다.

"아버지가 저 때문에 돌아가셨어요..흐흐흑."

이를 지켜보던 주위 사람들은 숙연해졌다.드디어 판결의 시간이 왔다.

"불처분입니다. 꽝-꽝-꽝." 벌을 내리지 않은 뜻밖의 판결에 어리둥절해 하는 당사자와 주위 사람들에게 판사가 그 이유를 밝혔다.

"우리는 이처럼 훌륭한 아버지의 아들을 믿기 때문입니다. "

-------------------------------------------------------------------------
자식을 믿지마세요.
잘못이 있으면 그 순간 잘못을 일깨워주셔야 합니다.
잘못된 시작은 반드시 잘못된 결과를 가져옵니다.
인생은 와이셔츠에 단추를 채우는 것과 같습니다.
시간이 지나면 잘못 채워진 첫단추로 인해서 모든 단추가 잘못 채워져 있게 됩니다. 다시 단추를 끄르는 것이 두려워서 부모나 아이는 그 상황을 합리화시킵니다. 반드시 잘될 것이라고.....그러나 그런 우연은 없습니다. 당신의 귀한 자녀의 잘못을 일깨워주고 가다듬어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항상 지속적으로 탈무드에서 강조되는 유대인들의 격언중의 하나는 "매를 아끼면 아이를 망친다는 것"입니다.

좀 더 진지한 사랑을 보여주세요..당신의 자녀에게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