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자존심을 버리면 사람들이 다가 옵니다.

    사람의 마음은 양파와 같습니다.
    마음속에 가진 것이라고는 자존심밖에 없으면서,
    뭔가 대단한 것을 가진 것처럼 큰소리를 칩니다.

    그리고 그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고집부리고, 불평하고, 화내고, 싸우고 다툽니다.
    그러나 마음의 꺼풀을
    다 벗겨내면 남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사람이 자존심을 버릴 나이가 되면
    공허함과 허무밖에 남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 하나 하나를
    벗겨내는 데는 많은 시간과 아픔이 따릅니다.

    사람이 세상에 나올 때는 자존심 없이 태어납니다.
    그러나 세상을 살면서 반평생은 자존심을 쌓고,
    다시 그것을 허무는 데 남은 반평생을 보냅니다.

    그리고 힘든 인생이었다는 말을 남기고 갑니다.

    우리를 자신 안에
    가두고 있는 자존심을 허물 수 있다면,
    우리는 많은 시간과 기회를 얻게 됩니다.

    자존심 때문에
    만나지 못했던 사람들을 만날 수 있고,
    하지 못했던 일들을 할 수 있게 됩니다.
    또한 우리는 자신의 체면 손상 때문에
    사람들을 두려워할 이유가 없습니다.

    자신을 숨기기 위해서
    고민하거나 긴장하지 않아도 됩니다.
    더 많은 사람과 조화를 이룰 수 있으며,
    마음이 상해서 잠을 못 이루는 밤도 없어집니다.

    필요 없는 담은 
    세우지 않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고,
    세워져 있는 담이
    필요 없을 때는 빨리 허무는 것이
    넓은 세상을 바라볼 수 있는 비결입니다
    .

    자존심은 최후까지
    우리를 초라하게 만드는 부정적인 인식입니다.
    우리가 지금까지 세워오던 자존심을 버리면
    우리에게 많은 사람들이 다가옵니다.

    그 순간, 그들과 편안한 관계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김홍식/ 자존심을 버리면 사람들이 다가온다 중
    자존심을 포기하지는 마세요.
    그 자존심이 당신의 삶속에 원동력이 될수도 있습니다.
    어제와 다른 오늘을 갈망하는 자존심은 당신의 인생을 온전히 바꾸어 놓을 수 있답니다.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