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과 사랑

2009. 11. 22. 11:28견우와 직녀


영원이라는 말    -희망-

 

그대를 보며 영원이라는 말을 떠올렸습니다.

함께 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에

그러한 믿음에 영원이라는 말을 떠올렸습니다.

 

이별을 못내 아쉬워하기에

그날밤의 사랑을 못내 지울 수 없기에

그 추억에 영원이라는 말을 했습니다

 

힘겨움에 지쳐 더이상 쓰러질 자리가 없고

외로움에 지쳐 더이상 기댈 곳이 없었던

그 절망의 핏빛 울음의 순간에도

 

언제고 다시 볼 수 있을 거라는 희망에

영원이라는 말을 되뇌였습니다

 

어차피 헤어짐은 있는 것

이제는 이별에 익숙해져버린 우리 아닌가요?

영원 할 수 있겠지요

그렇다고 말해주세요

----------------------
헤어짐과 이별에 익숙해지지 마세요.
삶의 패배에도 익숙해지지 마세요.
포기에도 익숙해지지 마세요.
습관이 됩니다.
지금 이 순간 최선을 다하세요.
그러나 비굴하게 굴지마시고,
길이 아닌 곳은 가지마세요..
당신이 길을 만들 수 없는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