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테리어가구,소품 2020. 9. 19. 08:55
반응형

공간에게 자유과 개성을 주자.

멋진 주거공간인테리어리모델링은 당신의 일상속에 파문을 일으킨다.

멋진 공간은 당신에게 새로운 감성을 자극한다.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늘과 생강 2020. 9. 19. 08:49
반응형

코로나 19의 백신이 2021년 후반부로 논의된다.

물론, 완벽한 치료법은 ??

그렇다면 우리는 코로나 19와 함께하는 삶을 고려해야 한다.

만남을 최소화하고 가능하면 비대면으로 비즈니스와 강의 그리고 사업을 실행해야 한다.

최소한의 안전망이나 보험으로 실시간 동영상을 통한 다양한 기능을 익혀놓자.

당신의 경쟁력이 당신의 미래자산이 된다.

학교나 다양한 보습이나 종합학원만의 문제가 아니다.

다양한 교과과정만이 아니라 비즈니스에서도 실시간 동영상을 통한 경쟁력

확보가 중요하다.

물론 독학이 가능하다.

다양한 매체가 이시대에는 넘친다.

그러나, 혼자 공부하기에 익숙치 않다면 코딩전문교육원의 강의를

이용해보는 것도 한 방법이다.

 

 

줌(ZOOM)배우기

실시간 동영상 강의를 직접배워서 코로나19위기 극복하자.

1인당 3만원

월 - 토/12시~<예약필수>

수업내용:ZOOM 설치,사용법 등

수업준비물:개인노트북

수업장소:코딩종합교육원

(02.2062.8688/010.8686.5108)

서울시 양천구 신목로 70 3층

<오목교역 6번 출구에서 5분거리>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실내인테리어 2020. 9. 19. 08:41
반응형

여유로운 공간의 거실 그리고 뷰를 최대한 살린 실내인테리어디자인^^

모두의 로망이다.

그러나 더욱 중요한 것은 있는 가구와 소품을 최대한 이용해서 

주거공간속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것이다.

 

 

공간은 숨쉬고 대화하고 위로해주고 성장한다.

그 중심에는 공간인테리어디자인과 그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이 있다.

인테리어디자인은 즐거움과 행복감을 연출하는 멋진 감동의 장이 된다.

리폼인테리어디자인은 당신의 일상을 바꾸어놓는다.

가구소품디자인을 통해서 일상은 새로운 공간이 된다.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뒤죽박죽세상사 2020. 9. 19. 08:38
반응형

세상이 당신을 어떻게 생각할 것인지에 대해서 신경쓰지마라.

당신이 범죄자이거나 파렴치범이 아닌이상 전혀 신경쓸 필요가 없다.

세상은 당신에게 전혀 신경쓰지 않는다.

 

 

당신이 억만장자가 되건, 당신이 오늘 세상을 떠나건 세상은 당신과 무관하게 돌아간다.

모든 사람에게 인정받고 모든 사람에게 사랑받으려고 애쓰지마라.

지옥을 여는 지름길이 된다.

세상은 어차피 혼자다. 삶의 본질을 애써 무시하지마라.

누군가 아주 극소수는 당신을 좋아한다.

그러나 그들의 당신에 대한 관심은 일시적이고 찰라적이다.

누군가 아주 적은 수는 당신을 몹시 싫어할수도 있다.

괴로워할 필요는 없다. 그들도 곧 당신을 잊는다.

 

 

세상에 존재하는 대다수 사람들은 당신의 존재를 모르고 또 안다고 해도 관심없다.

 

오직 당신만이 당신에게 관심을 갖는다.

성공.실패.의지.노력.열정 모두 당신을 향하게 하라.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당신의 삶을 온전히 당신의 것으로 하는 것이다.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실내인테리어 2020. 9. 19. 08:24
반응형

도심에서의 치열한 삶이 당신에게 어울릴 수 있다.

차도남과 차도녀가 넘치는 도시의 세련미와 격렬함이 당신에게 활력을 

불어넣어 줄 수 있다.

그러나 도시가 주는 질식할 것 같은 분위기가 싫다면

잠시 도시의 매력에서 벗어나보자.

교외의 주거공간을 당신의 이상대로 인테리어해보자.

 

 

삶의 질과 격이 달라질 수 있고,

새로운 경험이 가능할 것이다.

개성넘치는 공간연출이 당신의 일상을 뒤흔든다.

멋진 홈인테리어리모델링이 당신에게 희망의 전도사가 된다.

세상에 우연은 없다. 서로간의 연이 있을 뿐이다.

가구와 소품사이, 가구와 가구사이에도 예외는 아니다.

반응형
posted by 계영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