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계영배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당신에게 결혼은 어떤 의미입니까?

2017.10.04 00:15 | Posted by 계영배

우리의 일상에서 사랑은 쉽게 오지않는다.

우리의 일상은 사랑에 익숙해져 있지않다.

왜 우리는 다른 사람에게 사랑을 원하면서 정작 자신은

사랑으로 부터 거리를 두고 있는가?

자신을 걸지 않으면서 상대방은 당연히 걸어야 한다고 

생각하는가? 

착각하지마라. 사랑은 암수의 갈고리처럼 서로의 고리에 

연결되어야 그 힘을 발휘한다.

갈고리가 없다면 사랑은 없다.

-----------------------------------------


아내를 울린 남편의 사랑


백년을 기약하면서 

 

달콤한 연애를 하던 때, 

 

두 연인의 꿈은


너무나 희망에 부풀어 있었습니다.

 


남자는 결혼을 위해 아파트를 준비하였고


여자는 새 아파트에 맞는 세간도 알아 놓았습니다.


그렇게 희망이 부풀어


결혼 준비를 하던 때 여자 아버지가


사업에 실패하여 회사의 문을 닫았습니다.

그 충격으로 

 

여자의 아버지는 병원에 입원하게 되었습니다.

 

결혼을 한 달 앞 둔 어느 날


남자는 여자의 손을 잡고 아픈 고백을 하는 것이었습니다.

 

자기가 보여 주었던 새 아파트는


사실은 자기의 것이 아니라는 것이었습니다.

여자도 사실 새 아파트에 

 

가져 갈 혼수품을 살 수 없는 형편이었기에

 

그 말에 그렇게 실망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어렵게 단칸방에서 신혼산림을 차렸습니다.


그런데 남자의 월급이 결혼 전에 이야기하던 것과는 달리

 

너무 작았습니다.

그래도 여자는 신혼의 맛에 기쁘게 살았습니다.

 

여자의 아버지도 건강을 되찾고 

 

다시 사업을 시작하였고 사업도 잘 되었습니다.


그런데 사람의 마음은 참 이상하지요?


친정 집이 어려울 때는 그저 있는 것에 감사하였는데, 

 

친정 집의 형편이 좋아지면서 자기의 모습이 왜 그리 


초라해 지는지요?

 

결혼 전 아파트를 보여주고


그래도 경제적으로 어렵지 않게 해 준다던


남자의 말이 모두 상처로 되살아났습니다.


그렇게 사랑스럽던 신랑이 미워집니다.

결국 여자는 그 속상한 마음,


억울한 마음을 친정어머니께 말씀드렸습니다.


아픔을 이야기하는 

 

여자의 볼에서 아픈 눈물이 흘러내리고


이야기를 듣는 여자의 어머니의 눈에서도 

 

눈물이 흘러 내렸습니다.


이야기를 듣고 난 어머니는

 

딸에게 숨겨놓았던 비밀을 이야기해주었습니다.

“사실은 김 서방이 아무 말하지 말라고 했는데 

 

이제는 털어놓아야 겠구나”

 

여자의 어머니가 해준 말 이런 내용이었습니다.


남자는 혼수용품을 해 올 형편이 못되는 여자의 마음이 

 

상할까봐 아파트를 팔아 여자의 아버지의 빚을 갚는데 


보태었습니다.

그리고 남자의 매달 월급의 적지 않은 돈도 

 

여자의 아버지의 병원비로 썼다는 것이었습니다.

 

이야기를 듣는 딸의 눈에서 눈물이 얼굴을 적십니다.

 

그 눈물은 조금 전 어머니가 흘렸던 감동의 


눈물이었습니다.


 

 

                떠돌던 어떤 카페의 글에서....

당신이 준비된 사람이라면 어떤 결혼이라고 행복할 것입니다. 준비는 당신이 하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