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주방은 새로운 가능성의 장으로 변신하면서 식탁과 함께

가족문화의 중심공간이 된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홈건축물,건축인테리어리모델링을 통해서 주거공간은 새로운

성장과 가족문화의 장으로 거듭난다.

주거문화의 변화는 주거공간의 변화를 통해서 이루어진다.

주거건축물은 주변환경과 더불어서 문화의 창조자 역할을 

한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아름다움과 추함의 관계는 절대적인 것이 아니다.

아름다움이 때로는 표피적이고 찰나적일 수 있고, 추함도

때로는 아름다움으로 성장하는 한 단계일 수 있다.

구겨진 인상과 표정 그리고 오물과 버림받은 

장신구들도 때때로 아름다움의 상징에서 기원할 수 있다.

빅토르 위고의 파리의 노테르담에서 노테르담의 곱추는 

추함과 사회의 그늘의 상징으로 등장한다.

이에 반해서 에스메랄다는 상냥함과 미모를 지닌 거리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한다. 

그녀는 존재하는 것만으로 공간은 행복해지고, 

그녀의 모든 행동은 빛을 발한다.

흉칙한 외모의 카지모도가 나타나면 모두가 돌을 던졌지만,

 오직 에스메랄다만은 따스한 말을 건네주었다.

곱추는 세상으로부터 버림받고 소외된 추물이지만, 

마음깊히 한 아름다운 여인을 사랑할 수 있어서 행복했을 

것이다.

곱추의 지고지순한 사랑은 미묘하게 우리에게 감동을 준다.

그리고 응원하게 만든다.

반면 에스메랄다는 시선과 관심을 한몸에 받았던 축복받은

미녀지만 그 매력이 원인이 되어결국에는 배신당하고 

버려지는 불행한 여인으로 추락하고 교수형을 당한다.

곱추는 그녀를 구해내지는 못하지만, 그녀를 모략한 자를 

죽이고 자신도 죽음으로써 그녀와 함께하게 된다.

아름다움과 추함이라는 것은 외양의 모습이라기 보다는 

태도와 심성의 문제일 수 있고 이 양자는 동전의 양면일 

수 있다.

현실에서

아름다움을 가꾼다는 말은 어찌보면 추함을 감추려는 

처절한 모습일 수 있고, 때로는 심성보다는 보여주기에 

충실한 태도일 수 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보다 새로운 주거공간을 경험하라.

새롭게 연출된 주거공간을 통해서 당신의 삶은 진화하고

새로운 가능성의 장으로 성장한다.

홈건축물,건축디자인이 주거공간인테리어리모델링의 웅지를 보여준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건축물과 다양한 주변환경은 조화를 이루면서 진화하고 ㅅ

성장한다. 지속적인 개인의 감성성장을 위해서는 

건축디자인과 마주하는 즐거움이 필요하다.

건축디자인은 새로운 감성의 성장판이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건축물과 공간은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관문이다.

멋진 건축디자인을 경험하는 순간, 삶속에 감동과 새로운

활력이 넘실거린다.

      멋진 도시건축디자인이 삶의 가치를 보여준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누코는 가난한 3대 대가족의 막동이다.

할아버지와 할머니가 최고 어른이시고, 아버지와 어머니가 

그 다음의 위치를 차지한다.

7남매의 막동이인 누코는 어찌보면 가장 귀여움을 독차지 

할 것 같지만, 형들이 3명 누나가 3명 이기에 특별한 관심을

받기는 요원했다. 

워낙없는 집이라 하루에 두끼 먹기도 힘든 것이 바로 

누코네의 형편이다.

하루는 할아버지께서 가족회의를 소집하셨다.

안방에 옹기종기모였는데 할아버지께서 말씀하신다.

이 집안에 복을 깃들게 하기 위해서 외출에서 돌아올 때 

무엇이든지 요긴한 것을 집안으로 가져오라 하신다. 

만일 정 가져올 것이 없을 경우에는 돌맹이라고 큼직한 

놈으로 한 개씩 가져오라고 하신다.

맞은편집은 부자집이다. 

동네에서 소문난 부자답게 나락이 작은 언덕을 이루어서 

집담을 넘어서서 우뚝솟아보인다.

진정한 동네유지집의 자세이다.


누구의 말씀이라고 거억할 수 있을까.. 

게다가 종종 외출에서 돌아오는 가족들의 손에 든 것을 

확인하시는 할아버지의 엄중함에 모두가 충실히 할아버지의

지침에 따랐다.

그래봤자 쌓이는 것은 돌맹이요 가끔 그럴듯한 나무조각

들이다. 그렇게 쌓인 돌맹이들이 어느덧 담의 높이를 

넘어서서 멀리서 보아도 그 웅장함?이 두드러졌다. 

이웃들은 처음에는 잡동사니를 모으는 이유를 물어보더니 

이제는 무던해졌다.

하루는 부잣집의 최고어른인 할아버지가 눈을 들어보니 

이웃집 맞은 편 가난한 집에서 돌을 쌓아서 작은 언덕을 

집안에 만들고 있는 것이 아닌가...게나가 그 돌언덕의 

우뚝솟은 곳에 금을 잔뜩머금은 큰 돌맹이가 눈에 확

들어왔다.


그 금이 욕심이 난 부잣집 할아버지는 누코 할아버지를 

만났다. 그리고 집뒤에 축대를 쌓으려고 하는데 돌이 

필요하니 자신의 나락과 이 돌들을 바꾸자고 제안했다.

놀라고도 기뻐서 누코의 할아버지는 옳타구나 하고 약속을

했다. 

당일 날 부자 할아버지는 모든 나락을 넘겨주는 것이 못내 

아쉬었던지 누코 할아버지에게 일꾼들을 보내면서 자신이 

나락 한 뭉치는 자신이 챙기겠다고 했다. 

혹시나 복이 모두 누코네 집으로 넘어가는 것을 

막아보겠다는 얄퍅한 속셈이었다.

그러나 누코할아버지도 돌맹이 한덩어리를 남겨두겠다고 

말했다.

누코의 가족들은 부지런히 부자집에서 나락을 자신들의 

집안으로 나르고, 부자집 일꾼들은 투덜거리며 누코네의 

돌맹이를 부자집으로 날랐다.

서로간의 교환이 끝나고 각자 속셈으로 자신들의 득실을 

셈하고 있을 때 부자집은 난리가 났다. 부자 할아버지가 

미리 염두에둔 금덩어리가 없었기 때문이다.

누코할아버지는 돌맹이 한덩어리를 남겨둘 때 유난히 

번쩍이는 놈 하나를 남겨두었는데 그것이 바로 

부자할아버지가 목적으로 했던 금덩어리였던 것이다.

.

.


남의 복은 남의 몫이다.

그것을 내것으로 할 필요는 없다.

내것이 아니면 결국에는 내것이 될 수 없기 때문이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인테리어리모델링이 주는 다양한 공간속의 마법을 주거공간

속에서 경험하라.

멋진 주거공간의 변화는 당신의 삶을 멋지게 변화시킨다.

홈인테리어리모델링은 당신의 가슴속에 새로운 감성을 

보장합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건축물과 공간건축디자인은 주거공간을 통해서 새롭게

출현하고 드러납니다.

주거건축물의 멋진 자태를 마주하면서 당신의 삶도 새롭게

그 장을 열어갑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디자인은 이제 이제 일상이 되고 새로운 감성의 장이 된다.

도심을 돌아다니다 멋진 건축디자인과 마주하는 일상을

잊지마라. 일상속에 당신의 행복이 있다.

건축물과 건축인테리어리모델링은 도심속에 존재한다.

신고

믹시

티스토리 툴바